• SAMGANILMOK

    ARCHITECTS


    • SAM

    • GAN

    • IL

    • MOK

    • ARCHITECTS
    • 건축사사무소
    • 삼간일목


    • Naver blog
    변함 없는, 함께 변하는. 2008

    2021. 2. 24. 10:50others/painting

    변함 없는, 함께 변하는


    그리 다르지 않은
    따뜻한 나무
    다들 계절을 지나고
    다들 제 몫 만큼 변한다.
    우리가 변하는 것을 멈출 때
    까지는 변하는 것들이 다 함께 있다.
    소중하고,
    애틋하게도 변함없이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