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SAMGANILMOK

    ARCHITECTS


    • SAM

    • GAN

    • IL

    • MOK

    • ARCHITECTS
    • 건축사사무소
    • 삼간일목


    • sgim01@naver.com
    • 02.6338.3131
    바다는 선 합니다. 2006

    2021. 2. 19. 14:48others/painting

    2006, india ink & colors
    on korean paper, 55x33cm

    바다는 선 합니다.


    힘들고 지칠때
    곁엔 아무도 없으며
    거기다 시간마져 나를 죄여와
    피할때라곤 어디에도 없을때

    김민기의 노래 ‘봉우리’에서 처럼.....
    바다를 생각 해봅니다.
    바다는 슬플 때도 선(線) 합니다.
    일상의 숱한 파도들 넘실대지만
    바다는 그 넓음으로 인해
    선(禪)합니다.
    선(禪)하기에 늘 푸릅니다.

    힘든일 파도처럼 밀려오고, 넘실대는 生에서
    넓음을 생각해봅니다.
    그리고 푸름을 생각해봅니다.
    내 삶 한 가운데로 가는 路中에
    .........